tag:nykcn.org,2013:/posts 파트리스교회(πατρίς ἐκκλεσία) Patris Church (917)597-2322 2018-09-23T17:16:00Z tag:nykcn.org,2013:Post/1324814 2018-09-23T17:15:59Z 2018-09-23T17:16:00Z 성전 재건을 위한 마음들(에스라 3:1-3) / 주일설교(2018-9-23) 최우섭목사

]]>
tag:nykcn.org,2013:Post/1324275 2018-09-22T02:56:18Z 2018-09-22T13:03:10Z 여호와를 찬양하라(시편 150:6) . 제 3차 금요찬양기도회 설교 원고

2018-9-21(금요찬양기도회) 오후 8:00-9:30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하라(시편 150:1∼6)

1. 할렐루야 그 성소에서 하나님을 찬양하며 그 권능의 궁창에서 그를 찬양할찌어다

2. 그의 능하신 행동을 인하여 찬양하며 그의 지극히 광대하심을 좇아 찬양할찌어다

3. 나팔 소리로 찬양하며 비파와 수금으로 찬양할찌어다

4. 소고 치며 춤추어 찬양하며 현악과 퉁소로 찬양할찌어다

5. 큰 소리 나는 제금으로 찬양하며 높은 소리 나는 제금으로 찬양할찌어다

6.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할찌어다. 할렐루야.  

시편 1편은 “복 있는 사람은 악인의 꾀를 좇지 아니하며 죄인의 길에 서지 서지 아니하며 오만한 자의 자리에 앉지 아니하고.” 이렇게 시작합니다.

시편 150편 6절은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할찌어다. 할렐루야.” 이렇게 마칩니다. 그러므로 시편의 주제는 “복 있는 사람은 여호와를 찬양하는 사람” 이라고 하겠습니다. 이 주제를 달리 말하면 “여호와를 찬양하는 사람은 복 받은 사람” 이라고 하겠습니다. 그러므로 금요찬양기도회에 참석하신 우리 모두는 하나님께로부터 복을 받은 사람이심을 확신하고 믿으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시편 150편의 특징을 세 가지로 소개합니다.

첫째는 할렐루야 시
둘째는 찬양의 시
셋째는 호흡의 시

150편에 대한 세 가지 특징 중에서 오늘은 호흡의 시에 대하여 소개합니다.
6절을 읽겠습니다.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할찌어다. 할렐루야.  

호흡이란 히브리 단어는 ‘네페쉬’ 라고 합니다. ‘네페쉬’라는 단어가 구약 성경에서 어떻게 사용되었는지 소개합니다.

창세기 2:7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사람을 지으시고 생기를 그 코에 불어넣으시니 사람이 생령이 된지라. 

사람을 만든 재료는 흙입니다. 각종 들짐승과 공중의 각종 새를 만드실 때에도 흙으로 만드셨습니다(창 2:19). 그런데 사람과 동물의 차이는 흙으로 만든 후에 사람에게는 생기를 불어넣으셨습니다. 생기를 불어넣는 순간 사람은 살아있는 영이 되었습니다. 영적 존재라고 합니다. 그러나 동물과 새는 살아있지만 생기가 없기 때문에 동물적 존재 즉 육적 존재가 되었습니다. 육적 존재는 죽으면 끝입니다. 그러나 영적 존재는 죽은 후에 전혀 다른 세계로 옮겨가야 합니다.

히브리서 9:27
한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하신 것이요 그 후에는 심판이 있으리니.  

전도서 3:19∼21
인생에게 임하는 일이 짐승에게도 임하나니 이 둘에게 임하는 일이 일반이라 다 동일한 호흡이 있어서 이의 죽음 같이 저도 죽으니 사람이 짐승보다 뛰어남이 없음은 모든것이 헛됨이로다. 다 흙으로 말미암았으므로 다 흙으로 돌아가나니 다 한 곳으로 가거니와. 인생의 혼은 위로 올라가고 짐승의 혼은 아래 곧 땅으로 내려가는 줄을 누가 알랴.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하라는 말씀은 생령이 된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하라는 말씀입니다. 생령이 되기 위해서는 물과 성령으로 거듭나야 합니다.

종교개혁자 칼빈은 시편을 ‘영혼의 해부학’ 이라고 정의했습니다.
시편을 영혼의 해부학이라고 정의한 이유는 생령이 된 자만이 여호와 하나님을 찬양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만일 호흡이 멈추면 찬양할 수 없습니다.

창세기 7:22
육지에 있어 코로 생물의 기식을 호흡하는 것은 다 죽었더라. 

호흡이 있다는 말은 생명이 있다는 뜻입니다. 생명이 있는 것의 특징은 살아있다는 것을 소리로 표현합니다. 

예를 들면 말을 못하는 어린 아이가 우는 것은 아이의 상태를 알리는 표현입니다.
개가 멍멍 하고 짖는 것은 개가 살아있다는 표현입니다.
고양이가 야옹 야옹 하고 소리하는 것은 고양이가 살아있다는 표현입니다.
새가 지저귀는 것도 새가 살아있다는 표현입니다.
부엉이가 부엉 부엉 하고 소리 내는 것도 살아있다는 표현입니다.
호랑이가 어흥 하고 소리 내는 것은 호랑이가 살아있다는 표현입니다.
그러므로 모든 살아있는 생명체는 살아있다는 표현을 소리로 나타냅니다.

그런데 시편은 영혼의 해부학으로 사람이 살아있다면 어떤 소리를 내야 하느냐? 그 소리는 여호와를 찬양하는 것이라고 말씀합니다. 따라서 사람이 살아있다는 것은 여호와를 찬양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사람을 흙으로 만드셨습니다.
각종 들짐승들과 각종 공중의 새는 흙으로 만드셨습니다.
살아있는 사람과 동물과 새가 살아있다는 표현을 합니다.
동물은 동물의 특유의 소리로 표현합니다.
새는 새의 특유의 소리로 표현합니다.
사람도 사람의 특유의 소리를 표현해야 합니다.

사람이 표현해야 하는 소리는 여호와를 찬양하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사람을 흙으로 만드실 때 코에 생기를 불어넣으셨기 때문입니다.
생기는 영을 말합니다.
거룩한 영이 사람 안에 들어왔기 때문에 그 영으로 살아있다는 표현을 해야 합니다.
사람만이 표현할 수 있는 소리는 여호와를 찬양하는 것입니다.

여호와를 찬양하려면 사람의 영이 회복되어야 합니다.
영의 회복이 없이는 여호와를 찬양하는 것이 아니라 동물의 소리와 새의 소리와 같이 여호와를 찬양하는 것이 아니라 자기의 존재를 알리는 소리라고 하겠습니다.

금요찬양기도회가 거듭난 사람만이 표현할 수 있는 여호와를 찬양하는 은혜의 시간이며 그 시간에 우리 모두의 영이 온전하고 거룩하게 회복될 수 있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이사야 43:21
이 백성은 내가 나를 위하여 지었나니 나의 찬송을 부르게 하려 함이니라.
 
어떻게 여호와 하나님을 찬양할 수 있을까요?

여호와를 찬양하기 위해서는 지난날의 내 모습을 돌이켜 보며 내 삶에서 하나님은 찬양하지 못한 모든 것들을 버려야 합니다.

찬송가 405장 나 같은 죄인 살리신 주 은혜 놀라와

이 찬송은 존 뉴턴 목사님이 지은 찬송시를 Amazing Grace라는 곡에 가사를 붙여 부른 찬송입니다.
1. 나 같은 죄인 살리신 주 은혜 놀라와 잃었던 생명 찾았고 광명을 얻었네

2. 큰 죄악에서 건지신 주 은혜 고마와 나 처음 믿은 그 시간 귀하고 귀하다

3. 이제껏 내가 산 것도 주님의 은혜라 또 나를 장차 본향에 인도해 주시리

4. 거기서 우리 영원히 주님의 은혜로 해처럼 밝게 살면서 주 찬양 하리라. 아멘

존 뉴턴은 1725년 영국 런던에서 로마 가톨릭교회 신자인 아버지와 독실한 개신교신자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습니다. 어머니는 아들을 성직자로 키우려 했으나 그가 여섯 살 되었을 때 결핵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그 후 존 뉴턴의 아버지가 상선을 타고 바다에 나간 후 계모의 손에 자랐습니다. 계모로부터 부당한 대우를 받았던 존 뉴턴은 아버지처럼 배를 타기 위해 선원 학교에 다녔습니다. 열한 살이 되었을 때(1736년) 존 뉴턴은 상선의 선원인 아버지를 따라 도제로 배를 타고 여러 곳을 다녔습니다. 그 후 존 뉴턴은 흑인노예를 수송하는 노예무역에 종사했습니다.

당시 노예로 납치된 흑인들은 가축 이하의 대우를 받았으며 수송선의 위생상태가 열악해 목적지에 도착하기 전에 간염, 탈수증, 영양실조 등으로 사망하는 노예들도 많았다고 합니다.

존 뉴턴은 노예들을 마구 다루는 것에 대해 아무런 거리낌도 없이 당연하게 생각했다고 합니다. 1748년 5월 10일 그가 22세가 되었을 때 존 뉴턴은 그의 배가 폭풍우를 만나 좌초될 위기를 만났습니다. 거센 풍랑을 만나 배가 침몰의 위험에 처하자 하나님께 매달리며 구원해 주실 것을 간구했습니다. 생사의 갈림길에서 구사일생으로 살아난 뉴턴은 이때 크리스천의 삶을 다짐했습니다.

경건한 그리스도인이었던 어머니로부터 목회자가 되어야 한다는 가르침을 받았지만 진실한 기도를 하지 못했던 존 뉴턴은 풍랑의 위기를 만나 처음으로 진실한 기도를 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무사히 풍랑의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었고 무사히 항구로 돌아왔습니다. 그는 이날을 제2의 생일로 기억하면서 그 후 6년간 노예무역을 계속하면서 노예들이 노예선에서 당하는 불편을 개선했다고 합니다.

1755년 존 뉴턴은 병을 이유로 하선하였고 열심히 공부하여 성공회의 사제가 되었습니다. 1772년 흑인 노예무역에 관여한 것을 깊이 후회하며 그것과 상관없이 사하여 주신 하나님의 은총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나 같은 죄인 살리신 주 은혜 놀라와 이러한 찬송시를 작사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1830년 경 찬송시에 이미 널리 알려진 어메이징 그레이스(amazing grace)라는 곡에 가사를 붙여 지금 우리가 부르는 찬송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뉴턴은 환상 중에 하나님 나라를 볼 수 있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세 가지 놀라운 사실을 깨닫게 됩니다.

첫째는 천국의 생명책에 기록된 나의 이름

나와 같은 사람의 이름이 천국의 생명책에 기록되었다는 것에 대한 하나님의 은혜에 감격했다고 합니다.

둘째는 천국에 있어야 할 성도가 없다는 것

세상에서 그렇게 열심히 신앙생활을 하던 성도 중에 먼저 세상을 떠났던 성도들을 천국에서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으나 그들을 천국에서 만날 수 없었다는 충격적인 사실에 놀랄 수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셋째는 천국에 없을 것 같았던 성도가 있다는 것

신앙생활을 저렇게 하면 하나님 나라에 갈 수 없을 것 같았던 그 사람이 죽은 후에 천국에서 그를 만날 수 있었다는 사실에 놀랄 수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
tag:nykcn.org,2013:Post/1324270 2018-09-22T02:13:10Z 2018-09-22T02:13:21Z 여호와를 찬양하라(시편 150:6) . 제 3차 금요찬양기도회(2018-9-21)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322258 2018-09-16T17:15:17Z 2018-09-16T17:15:18Z 내 믿음의 나이와 이름(창세기 5:18-32) / 주일설교(2018-9-16) 황선민목사

]]>
tag:nykcn.org,2013:Post/1321825 2018-09-15T02:17:14Z 2018-09-15T02:17:14Z 여호와를 바랄지어다(시편 131:1-3) / 2차 금요찬양기도회(2018-9-14) 최우섭목사

]]>
tag:nykcn.org,2013:Post/1319993 2018-09-09T17:12:02Z 2018-09-09T17:12:03Z 광복절(光復節)+구구절(九九節)=통일국가(統一國家)(시편 120:1∼7) / 주일설교(2018-9-9)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315274 2018-08-26T17:57:29Z 2018-08-26T17:57:29Z 무엇이 나를 속이는가(갈라디아서 6:7-8) / 주일설교(2018-8-26) 황선민목사

]]>
tag:nykcn.org,2013:Post/1313291 2018-08-19T17:13:18Z 2018-08-19T17:13:18Z 골방의 하나님(마태복음 6:5-8) / 주일설교(2018-8-19)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309323 2018-08-05T17:23:08Z 2018-08-05T17:23:08Z 나의 가는 길 주님 인도하시는(이사야 58:2, 8-14) / 주일설교(2018-8-5) 황선민목사

]]>
tag:nykcn.org,2013:Post/1307388 2018-07-29T17:20:53Z 2018-07-29T17:20:53Z 주여 나는 죄인이로소이다(누가복음 5:1-11) / 주일설교(2018-7-29)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305453 2018-07-22T18:04:54Z 2018-07-22T18:04:54Z 나의 선물 목록(누가복음 10:44-16) / 주일설교(2018-7-22) 황선민목사

]]>
tag:nykcn.org,2013:Post/1303288 2018-07-15T17:02:42Z 2018-07-15T17:02:42Z 진리와 자유(요한복음 8:32) / 주일설교(2018-7-15)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301058 2018-07-08T17:15:54Z 2018-07-08T17:15:55Z In God, I Trust(누가복음 12:34) / 주일설교(2018-7-8) 황선민목사

]]>
tag:nykcn.org,2013:Post/1298875 2018-07-01T20:36:57Z 2018-07-01T20:36:57Z 죽음과 심판(히브리서 9:27) / 주일설교(2018-7-1)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297667 2018-06-28T00:29:29Z 2018-06-28T00:29:30Z 형제된 성도를 사랑하라(히브리서 13:1-3) / 주일설교(2018-6-24) 최우섭목사

]]>
tag:nykcn.org,2013:Post/1297666 2018-06-28T00:26:20Z 2018-06-28T00:26:20Z 사탄과 마귀와 귀신(마태복음 4:1-11) / 수요성서연구(2017-6-27) ㅜ요

]]>
tag:nykcn.org,2013:Post/1295819 2018-06-21T00:28:42Z 2018-06-21T00:28:43Z 자살이란 구원받지 못할 죄인가? / 수요성서연구(2018-6-20)

]]>
tag:nykcn.org,2013:Post/1295054 2018-06-17T18:05:52Z 2018-06-17T18:05:52Z 나는 무엇으로 두려운가?(요한일서 2:1-20) / 주일설교(2018-6-17) 황선민목사

]]>
tag:nykcn.org,2013:Post/1293838 2018-06-14T00:54:34Z 2018-06-14T00:54:34Z 믿음이란 무엇인가?(누가복음 18:1-8, 에베소서 2:8-9) / 수요성서연구(2018-6-13)

]]>
tag:nykcn.org,2013:Post/1293837 2018-06-14T00:53:13Z 2018-06-14T00:53:13Z 죄란 무엇인가?(요한복음 11:38-44 로마서 3:23) / 주일설교(2018-6-10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291509 2018-06-07T00:36:29Z 2018-06-07T00:36:30Z 하나님인가? 하느님인가?(출애굽기 3:13-14)) / 수요성서연구(2018-6-6)

]]>
tag:nykcn.org,2013:Post/1290374 2018-06-03T17:08:44Z 2018-06-04T01:58:03Z 천국에서 큰 자(마태복음 18:1-14) / 주일설교(2018-6-3) 최우섭목사 ]]> tag:nykcn.org,2013:Post/1289321 2018-05-31T00:25:27Z 2018-05-31T00:25:28Z 안식일과 주일 #. 2(마가복음 2:23-28) / 수요성서연구(2018-5-30)

]]>
tag:nykcn.org,2013:Post/1286856 2018-05-24T00:31:58Z 2018-05-24T00:32:00Z 안식일과 주일(창세기 2:1-3) / 수요성서연구(2018-5-23)

]]>
tag:nykcn.org,2013:Post/1285616 2018-05-20T16:44:11Z 2018-05-20T16:44:25Z 하나님의 사랑(창세기 9:20-27, 베드로전서 4:8) / 주일설교(2018-5-20)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284250 2018-05-17T00:28:22Z 2018-05-17T00:28:23Z 예수님의 새벽 기도(마가복음 1:35) / 성경의 주제 특강 #.2

]]>
tag:nykcn.org,2013:Post/1283172 2018-05-13T17:52:06Z 2018-05-13T17:52:06Z 자신을 버린 모성애(마태복음 15:21-28) / 주일설교(2018-5-13) 최우섭목사

]]>
tag:nykcn.org,2013:Post/1281933 2018-05-10T00:38:37Z 2018-05-29T15:09:04Z 십일조 신앙의 성경적 근거(창세기 14:17∼24) / 성경의 주제 특강 #.2 (2018-5-9)

]]>
tag:nykcn.org,2013:Post/1281041 2018-05-06T17:10:36Z 2018-05-06T17:10:37Z 주님이 세우시는 교회(마태복음 16:16-18) / 주일설교(2018-5-6) 이승혁목사

]]>
tag:nykcn.org,2013:Post/1279807 2018-05-03T00:30:07Z 2018-05-10T00:39:07Z 십일조 신앙의 성경적 근거(창세기 14:17∼24) / 성경의 주제 특강 #.1(2018-5-2)

]]>